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



NORITSU KOKI | QSS-32_33














료칸 (여관) 은 온천도 무지 잘 되어있었고 무었보다 정갈하고, 아름다웠다.


건축에 제법 관심이 많은터라 여기저기 만져보고 어떻게 지었는지를 더 꼼꼼하게 보게 되었다.

전통가옥에서 타카 한번, 쇠못하나 보질 못했다. 정말 이음 목조주택- 다다미는 밟을때마다 안정감을 주고 나무에서 나오는 냄새들은 차분했다.

건축물이 가지는 아름다움에 마키나의 셔터 소리가 끊어 지질 않았다.



그리고 방 에서 잘때쯤- 아, 내가 일본에 왔구나 실감하게 되었으니 



내 옆에 사랑하는 사람이 있더라




MAKINA 67

FUJI 400H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Posted by 김네반 트랙백 0 : 댓글 0